2022.06.06 (월)

  • 흐림동두천 18.3℃
  • 흐림강릉 15.7℃
  • 구름많음서울 22.9℃
  • 흐림대전 21.0℃
  • 흐림대구 22.2℃
  • 흐림울산 21.6℃
  • 흐림광주 21.7℃
  • 흐림부산 23.1℃
  • 흐림고창 22.9℃
  • 맑음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21.6℃
  • 흐림보은 18.5℃
  • 흐림금산 20.6℃
  • 흐림강진군 23.7℃
  • 흐림경주시 18.5℃
  • 구름많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바다를 가르는 홍차전쟁3

<보스톤항구를 출발하는 클리퍼> 1851년, 피츠 휴레인

URL복사

<보스톤항구를 출발하는 클리퍼> 1851년, 피츠 휴레인


1845년부터 1875년 사이에 미국과 영국에서는 약 100개의 클리퍼선이 만들어지며 치열한 무역전쟁이 시작되었다.

그런데 이때 미국에서 개발된 신형 운반선은 따라올 영국배가 없었을 만큼 속도가 뛰어났다.

1850년 12월 미국의 티 클리퍼 오리엔탈호는 95일이라는 기록적인 시간에 홍콩과 런던을 항해했고 당시 오리엔탈호에 실린 중국산 차는 영국배에 실린 차에 비해 배 이상 되는 높은 가격에 거래되었다.

이에 영국역시 가만히 앉아서 당할 수는 없는 노릇이었다. 영국은 유선형 선체에 1,600평방미터의 높은 돛대를 세운 쾌속선을 건조하기 시작했다.

이것이 일명‘티 클리퍼(Tea Clipper)’였다.

이후 영국은 빠른 속도를 낼 수 있는 배들을 건조하기 시작했고 이 무렵부터 매년 햇차가 출하되는 시기에 맞춰 차를 나르는‘티클리퍼’들의 레이스가 시작된 것이다.

 한편 가장 먼저 런던에 도착한 배는 경매소에서 찻잎 무게에 따라 일정금액의 상금이 지급되고 시민들은 내기경쟁을 하는 일종의 축제로 자리 잡았는데 작품 속 티 레이스인‘1866년의 티 레이스’가 역사상 가장 박진감 넘치는 레이스였는데 이 해를 마지막으로 티레이스는 종말을 고하게 되었다.

1869년 증기선만이 통과가 가능한‘수에즈 운하’가 개통되면서 증기선이 출현하며 범선의 레이스는 막을 내리게 되었던 것이다.

차의 역사를 잠시 살펴보자. 차는 인류가 마시는 음료중 물을 제외하고 가장 많이 마시는 음료이다.

약 오천년 전인 기원전 2,700년 경 중국에서 찻잎을 씹은 후 독성이 해독되었다는 차에 대한 최초의 기록이 전해진다.

 이후 중국에서는 차의 다양한 효능이 발견되고 새로운 차의 개발이 이뤄지게 되었다. 그러다 중세 이후 동서 교역이 활발해지며 유럽에 중국의 차가 전해졌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부르는 차의 대부분은 홍차를 의미하는데 1598년 동인도회사에 의해 네덜란드에 수입된 홍차는 당시 동서 교역의 효자노릇을 했던 도자기, 비단과 함께 즉각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그리고 이 반향은 네덜란드에만 국한되지 않고 바로 영국으로 전해진다. 1650년 옥스퍼드에 최초의 커피하우스가 생기며 홍차가 소개되었다.

  당시 커피하우스는 단돈 1페니만 지불하면 대학 못지않은 지식과 정보를 획득할 수 있는 장소라 하여 일명 '1페니 대학'으로 불리웠고 영국 전역에 3천여개의 커피하우스가 난립할 정도였다.

 이에 더해 당시 영국을 병들게 했던 과도한 음주문화를 차단하고자 영국왕실에서는 술을 대신하여 건강에 좋은 홍차를 마실 것을 권장하며 홍차가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던 것도 영국이 세계 최대의 홍차 수요국이 되는 것에 일조했다.


[멀리서 다가오는 斷想] 착한 일을 하면? 김삼기(1959) / 시인, 칼럼니스트 착한 일을 하면 어떤 보상을 받을까? 인류는 이 문제에 대한 답을 찾기 위해 수천 년 동안 노력해왔고, 그 결과 시대별로 다른 답을 계속 제시해왔다. 먼저 인류는 고대 신화시대부터 18세기까지는 권선징악(勸善懲惡, 착한 일을 권하고, 악한 일을 벌한다.)을 내세우며, “착한 일을 하면 복 받는다.”는 가치를 삶의 덕목으로 삼았다. 그래서 신화나 전설이나 고대소설은 대부분 “착한 주인공이 행복한 결말을 맞이하고, 악한 사람은 벌을 받는다.”는 내용의 권선징악을 주제로 하고 있다. 그런데 인류는 수천 년 동안 믿고 지켜왔던 권선징악의 가치가 별 노력도 안하고, 스스로 변한 것도 없는데, 착한 일을 했다는 이유로 갑자기 부와 명예를 얻는다는 게 모순임을 알게 되었다. 인생의 성공이 불로소득이나 행운의 개념으로 적용되었던 게 모순이라는 것이다. 이러한 권선징악의 모순이 현존 질서를 타파하고 사회를 개혁하려는 데 목적을 두었던 18세기 계몽사상에 의해 드러나면서, 권선징악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기 시작했다. 그때부터 인류는 권선징악에 나오는 불로소득을 배제하고, “착한 일을 하면 남으로부터 정당한 평가와 대우를 받아 행복해진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