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8.4℃
  • 구름많음서울 11.1℃
  • 맑음대전 11.2℃
  • 맑음대구 13.4℃
  • 맑음울산 11.6℃
  • 맑음광주 11.0℃
  • 맑음부산 15.6℃
  • 맑음고창 8.5℃
  • 맑음제주 13.0℃
  • 구름많음강화 11.1℃
  • 흐림보은 12.3℃
  • 맑음금산 10.6℃
  • 맑음강진군 11.2℃
  • 맑음경주시 10.4℃
  • 맑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TOP 10 앤디 워홀 / 실버 카 크래쉬

앤디 워홀 / 실버 카 크래쉬

약 1106억

"신문 1면에 비행기 추락 사고 사진이 대문짝만 하게 실렸다.

129명 사망.

아마 이때가 시작이지 싶다.

나는 마릴린 먼로도 그렸다.

내가 하는 것들은 전부 죽음과 관련이 있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크리스마스, 노동설, 휴일 등 아무 때나 라디오를 틀면 이런 뉴스가 흘러나온다.

'교통사고 사망자가 400만 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됩니다', '죽음과 사고' 시리즈는 그렇게 시작됐다.

그런데 이런 끔찍한 사진들을 계속 보다 보면 나중에는 아무런 느낌도 들지 않는다."


- 앤디 워홀

 

 

 

언뜻 보기에는 그냥 예쁜 그림 같지만, 자세히 보면 쳐다보기 괴로운 끔찍한 모습이 안에 들어있다.이 작품에는 화면 왼쪽에 사람이 목숨을 잃은 자동차 사고 현장 사진 여러 장이 반복해 찍혀있다. 실제 당시 어떤 신문에 보도된 사진디다. 사진에서 운전자의 시체와 부서진 자동차가 뒤섞여 뭐가 자동차이고 뭐가 사람인지 구분이 잘 안된다. 앤디워홀은 독특한 기법을 이용해 이 끔찍한 느낌을 희석해 표현했는데, 이런 방법등을 통해서 관객들이 심각한 현실에 대해 무감각하도록 만든다. 이것은 끔찍한 현실에 면역되어 있는 현대인들의 처지를 암시하기도 한다. 앤디워홀은 오른쪽에 실버스크린을 나랗니 놓음으로써 현대 사회의 이중성을 보여주고있다.

 

피카소나 워홀이 비싼 작가가 될 수 있던 이유는 그들이 지닌 역사적 의미 때문이다. 그들이 그림 그리는 기술이 뛰어나서 위대한 작가가 된 것은 아니라는 이야기다.  이들은 대부분의 아티스트들이 배운대로 그리며 과거의 전통에서 크게 벗어나지 못할 때 사회의 변화를 읽어내고, 그 변화에 따라 새로운 예술 스타일을 만들어 그 흐르름을 주도했으며, 다른작가들과 후대의 작가들까지도 동참하게 만든 역사적 의미가 누구보다도 큰 예술가들이기때문에 비싼 작가 1,2위를 왔다갔다 하는 것이다.


기획특집

더보기
[신년사] 한국통합물류협회 박재억 회장
박재억 한국통합물류협회장이 31일 “진화하는 물류기술에 관심을 갖고 물류 신기술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물류서비스 개발에 진력해야 한다”고 신년사를 통해 주문했다.박 회장은 이날 발표한 신년사에서 “기회를 살리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우리 물류기업들이 물류패러다임의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며, “협회는 내년 새로운 물류기술과 서비스를 우리 물류산업에 확산시키기 위해 화주·물류기업의 최고경영자들이 함께 모여 최적의 물류경영에 대한 방안을 논의하는 협력의 장을 마련하려고 한다”고 밝혔다.이와 함께 박 회장은 “해외 유수의 화주기업들을 초청해 우리 물류기업들과의 매칭 상담회도 개최할 예정”이라며 “협회가 주관하는 국제물류전시회인 ‘2016 KOREA MAT’를 확대, 개편하고 새로운 물류서비스가 더욱 확산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또 박 회장은 “국내경기 회복지연과 수출부진에 따른 물동량 감소는 우리 물류기업의 수익을 악화시킬 것”이라며 “화주기업은 경기부진에 따른 경영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물류비 인하를 요구할 경우 이에 따른 물류기업의 고통은 가중될 것”이라고 2016년 물류시장을 전망했으며, “정보통신의 발전에 따른 산업간 융복합은 전통적인

기업물류

더보기

정책/IT

더보기
인천시, 「소상공인 반값 택배」지원사업 발표
인천광역시는 18일 인천시청에서 인천소상공인연합회, 인천 교통공사와 「인천 소상공인 반값 택배」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국 최초로 운영 중인 ‘소상공인 공동물류센터’의 혜택과 지원 대상을 대폭 확대한 「인천 소상공인 반값 택배」 지원사업 추진을 발표했다.인천시는 우선 1단계로 오는 10월부터 내년 6월까지 인천 지하철 1, 2호선 57개 역사 중 30개 역사에 소상공인 택배 집화센터를 설치해 집화센터에 직접 접수한 모든 소상공인 물량을 대상으로 택배시장 평균가격 대비 50% 절감된 반값 택배 서비스를 연간 120건 한도로 지원한다.아울러, 택배시장 평균가격 대비 25%가 절감되는 소상공인 업체 직접방문을 통한 물품픽업 서비스는 무제한으로 제공하기로 했다.2단계는, 2025년 7월부터로 인천 지하철 1, 2호선 57개 모든 역사에 집화센터를 설치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이 사업의 핵심은 소상공인의 물류비용 절감과 빠른 배송을 통한 소상공인 물류경쟁력 강화에 있다.인천시는 소상공인을 위한 실질적인 도움을 위해 매출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물류구조의 문제점을 꼼꼼히 살폈다.코로나 팬데믹 이후, 비대면 소비 패턴의 확산으로 온라인 쇼핑 시장은 작년 기

교통/관광

더보기

해상/항공

더보기

기본분류

더보기
해운물류와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한 인재, ‘스마트 해상물류 관리사’ 양성한다
해양수산부(장관 강도형)와 울산항만공사(사장 김재균)는 5월 1일(수)부터 5월 7일(화)까지 ‘제4회 스마트 해상물류 관리사’ 자격시험 원서접수를 실시한다. 스마트 해상물류 관리사는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정보통신기술을 해운물류 분야에 접목시켜 스마트 항만 등 최근의 물류환경 변화를 이끌어 갈 인재이다. 해양수산부는 이를 양성하여 국내 해운물류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스마트 해상물류 관리사 자격제도를 도입하고 2022년 8월부터 국가등록 민간자격시험을 실시*해 오고 있다. * 제1회부터 제3회 시험까지 총 268명이 자격 취득 스마트 해상물류 관리사 자격을 취득하기 위해서는 국제무역거래, 해운물류론, 정보통신기술요소기술개론, 스마트해상물류기술개론, 해상물류?정보통신 법규 등 5개 과목으로 구성된 필기시험을 통과해야 한다. 이번 5월 1일부터 7일까지 원서를 접수한 응시자들은 6월 1일(토) 전국 5개 지역*에서 진행되는 필기시험에 응시하게 된다. * 광주, 대전, 부산, 서울, 울산(응시 상황에 따라 변동 가능) 올해 해양수산부와 울산항만공사는 현재 국가등록 민간자격인 스마트 해상물류 관리사 자격을 국가공인 민간자격으로 격상하기 위한 관련

닫기



사진으로 보는 물류역사

더보기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