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4 (토)

  • 맑음동두천 30.4℃
  • 맑음강릉 29.1℃
  • 맑음서울 32.5℃
  • 구름조금대전 31.2℃
  • 구름많음대구 28.5℃
  • 구름조금울산 26.3℃
  • 구름많음광주 29.7℃
  • 구름조금부산 27.3℃
  • 구름조금고창 28.9℃
  • 구름많음제주 27.6℃
  • 맑음강화 28.4℃
  • 구름조금보은 26.8℃
  • 구름많음금산 28.4℃
  • 구름많음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26.9℃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기획특집

전체기사 보기

로봇, 물류 노동자 변신…"1시간에 상자 800개 옮겨”

- 보스턴 다이내믹스, 물류창고 로봇 ‘스트레치’ 공개 - 물류업계 로봇 도입 가시화

보스턴 다이내믹스가 물류창고용 로봇 '스트레치'를 공개했다.   로봇 개 '스팟'의 동생이 등장했다. 이번에 공개된 로봇은 흡착식 ‘스마트 그리퍼’를 탑재한 산업용로봇이다. 현대차그룹이 인수한 미국의 로봇 개발사 보스턴 다이내믹스가 물류창고용 로봇 '스트레치'(Stretch)를 공개했다고 씨넷 등 외신들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스트레치 로봇은 "창고 시설과 유통센터를 위해 특별히 설계된 최초의 상업용 로봇"으로, 로봇 팔 끝에 달려있는 진공 흡착식 ‘스마트 그리퍼’가 상자를 들어올려 손쉽게 옮길 수 있다. 스트레치는 시간당 최대 800개의 상자를 이동시킬 수 있으며, 최대 23kg의 무게를 한번에 들어올릴 수 있다. 보스턴다이내믹스는 29일 스트래치 로봇이 많은 상자를 이동시키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초반에는 보스턴 다이내믹스 동료인 스팟도 등장한다. (▶자세히 보기 https://bit.ly/3wcUHBN) 스트레치 로봇은 현재 개발 중이며,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이 로봇을 테스트 할 고객을 찾고 있다. 회사 측은 2022년에 스트레치 로봇을 정식 출시할 계획이며 아직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로버트 플레이터(Robert Playte




[멀리서 다가오는 斷想] 정규직전환, 소비자 관점에서도,,, 김삼기 / 시인, 칼럼니스트 어제 오후 거실의 에어컨이 고장 났다고 아내로부터 연락이 와, 에어컨 수리업체 5-6 군데에 전화했더니, 기계 결함이면 고칠 수 없고, 에어컨 설치도 모두 예약이 밀려 있어 1주일 이상 걸린다고 했다. 어느 친절한 수리업체가 에어컨 메이커 서비스센타에 전화헤보라고 해서 알아봤더니, 거기도 서비스 접수가 많아 15일 이상 걸린다고 했다. 최근 장마 후 낮 기온이 36도를 넘나들며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고, 밤에는 열대야현상까지 자주 발생하고 있는 상황에서 서비스가 안 된다니 나와 아내는 무척 난감했다. 그래서 에어컨 메이커에 다니는 후배에게 상황을 말했더니, 몇 년 전까지는 메이커가 수리업체와 협력 관계를 유지하거나 비정규직 사원을 통해 빠른 서비스를 할 수 있었지만, 지금은 비정규직이 정규직으로 전환되면서 자체서비스로 돌렸기 때문에, 특히 성수기 서비스 품질지수가 현저하게 떨어졌다고 설명해줬다. 나는 어쩔 수 없이 서비스센타에 전화해서, 8월 5일에 서비스를 받기로 했다. 다행히도 아내가 인터넷을 검색하여, 센서 고장일 수 있으니 전원을 껐다 켜보라는 정보를 얻어, 지금은 언제 또 멈출지 모르는 불안한 상태에서 가동되고 있다.


갤러리


물류역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