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1 (수)

  • 맑음동두천 26.6℃
  • 구름많음강릉 26.9℃
  • 맑음서울 27.8℃
  • 구름조금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4.9℃
  • 구름많음울산 27.0℃
  • 구름많음광주 25.3℃
  • 구름많음부산 28.4℃
  • 구름조금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7.2℃
  • 맑음강화 28.3℃
  • 구름조금보은 22.5℃
  • 구름많음금산 22.4℃
  • 맑음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4.8℃
  • 구름많음거제 26.6℃
기상청 제공

TOP 18 바넷 뉴먼 / 블랙파이어1

바넷 뉴먼 / 블랙파이어1

약 883억

URL복사

 "화가가 진정한 자신을 찾아야겠다는 필요성을 느끼면 한동안 흑백 상태에 머물게 된다"

 

- 바넷 뉴먼

 

 

 

캔버스에 다른 요소 없이 검은 면과 선 하나만 있는 스타일에서 알 수 있듯이 뉴먼은 추상 표현주의 중에서도 색면 추상 화가다.

뉴먼은 캔버스에 위아래를 수직으로 지르는 선을 그리고, 이 수직선을 '지퍼'라고 불렀는데 지퍼가 들어간 그의 '지퍼'시리즈 그림은 뉴먼의 가장 대표적인 작품이다.

 

이 작품은 뉴먼 사망 후에 전세계를 순회하며 전시를 했고, 그때마다 주요 작품으로 다뤄졌다. 또 개인 소장자가 가지고 있었지만 미국 필라델피아 미술관에 약 30년간 장기 대여로 전시되어 있어서 미국 미술 애호가들의 눈에 익은 그림이다. 권위있는 미술관에서 전시되었다면 비싼값에 팔기에 더할 나위없이 유리한 것이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