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
  • 구름조금강릉 -0.1℃
  • 맑음서울 -1.6℃
  • 구름조금대전 -2.3℃
  • 구름많음대구 0.0℃
  • 구름많음울산 3.4℃
  • 맑음광주 1.7℃
  • 구름많음부산 5.4℃
  • 구름많음고창 -0.4℃
  • 흐림제주 6.9℃
  • 맑음강화 -1.9℃
  • 구름많음보은 -5.4℃
  • 구름많음금산 -3.7℃
  • 구름많음강진군 1.1℃
  • 구름많음경주시 -3.3℃
  • 구름많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육운정책

국토부, KTX 2배 길이 화물열차로 철도물류 효율 ↑

50량 규모 장대화물열차 경부선 오봉역-부산시항역 시험운행…수송력 1.5배 높아

국토교통부와 한국철도공사(대표 나희승)는 19일 KTX의 약 2배 길이(777m)인 50량 규모 장대화물열차를 경부선 오봉역-부산신항역(402.3km) 구간에서 시험운행 한다고 밝혔다.

철도공사는 지난 2017년 길이 1.2km 80량 장대열차를 부산신항역-진례역(21.3km) 구간에서 시험 운행한 바 있으나, 1km가 넘는 길이의 열차를 운영할 시설이 갖춰지지 않아 상용화에는 나아가지 못했다.

국토부와 철도공사는 과거 사례를 바탕으로 상용화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33량 66TEU(약 800톤)인 현재보다 높은 수송력을 지니면서, 국내 철도 여건에 부합하는 50량 장대열차(100TEU·약 1천200톤)를 실제 영업과 가장 유사한 조건에서 시험하기로 했다.

국토부와 철도공사는 시험에 앞서 부산신항-진례(21.3km), 부산신항-가천(98.1km)을 운행하며, 운행안전성을 사전점검했다.

국토부는 시험운행 이후, 경부선에 장대화물열차 대피선로 확충을 검토하는 등 상용화를 뒷받침하는 지원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