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6 (수)

  • 구름많음동두천 6.5℃
  • 흐림강릉 14.0℃
  • 구름많음서울 10.0℃
  • 흐림대전 11.2℃
  • 구름조금대구 11.1℃
  • 구름많음울산 11.6℃
  • 구름조금광주 12.2℃
  • 맑음부산 14.5℃
  • 구름많음고창 9.4℃
  • 구름많음제주 14.6℃
  • 구름조금강화 8.1℃
  • 구름많음보은 5.9℃
  • 구름많음금산 7.5℃
  • 구름많음강진군 9.6℃
  • 구름많음경주시 9.1℃
  • 구름많음거제 13.2℃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이번 주말,‘서울함 공원’서 해군과 함께하는 이색축제 즐겨요

- 서울시, 11.9(토)~10(일) 망원한강공원에서 <2019 서울함 페스티벌> 개최
→ 적도통과제, 견시체험, 밀리터리 코스프레 등 해군 문화 체험 프로그램
→ 버스킹, 도슨트, 함상족구, 빙고게임 등 온가족 즐길 수 있는 시민참여 프로그램
→ 세일러복 체험, 페이스페인팅, 풍선아트, 프리마켓 및 푸드트럭 등 이벤트 풍성
- 온가족 함께 다양한 역사·문화 체험하며, 평화와 안보 의미 되새길 소중한 기회


서울시(한강사업본부)“ 11.9()~10() 이틀간 10시부터 18시까지 망원한강공원 내 서울함 공원에서 <2019 서울함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함 공원은 20171120일 개장하여, 호위함급 서울함’, 고속정 참수리호’, 잠수정 돌고래호3척의 퇴역함정을 관람할 수 있는 곳으로 한강의 역사적 의미, 평화와 안보 의미를 체험할 수 있는 서울시 최초의 함상 테마파크다.

 

<2019 서울함 페스티벌>은 서울함 공원 개장 2주년을 맞이하여, 시민들과 평화와 안보의 의미를 함께 되새기고자 독특하고 다양한 해군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먼저, 함상에서 이뤄지는 적도통과제, 견시체험, 밀리터리 코스프레, 함상족구 등 해군들의 일상을 경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해군 문화 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적도통과제는 적도를 통과하면서 함정의 안위를 비는 제사를 재현하는 행사다. 관람객들이 재미있는 소원을 빌고, 공감이 많은 소원 참가자에게는 기념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견시 체험은 서울함 및 참수리호에서 쌍안경, 방탄헬멧, 기관총, 구명의 등의 견시장비를 착용하고 견시체험 소감문을 작성한다.

밀리터리 코스프레는 밀리터리 및 애니메이션 코스프레 동호회 35명이 함상 퍼포먼스를 진행해 관람객들에게 재미있는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함상 족구120명씩 신청을 받아 서울함 함미에서 1:1 족구를 즐기는 프로그램으로 우승자에게는 별도의 시상품 제공 등 끈에 묶인 공으로 족구를 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

 

또한 행사기간 내에 서울함에서는 국방부와 해군의 후원을 통해 해군홍보관을 운영한다. 특히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국방부의 협조로 6.25 전사자 유품 및 사진 전시를 함께 할 예정이다.

해군홍보관 옆 부스에서는 6.25 전사자 유해 발굴과정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사진 및 유품들 전시를 통해 전사자의 희생을 함께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외에도 서울함 공원 대표 프로그램인 도슨트’, 개장 2주년 동안 관람객들의 호응이 높았던 버스킹등을 특화하여 선보인다.

도슨트는 서울함 등 군함 및 해군의 역사를 배우는 프로그램으로 이번 행사 기간 동안 바다영웅의 귀환이란 주제로 함장 출신의 전역 해군의 특별 도슨트가 매일 1030, 1430, 1630분 세 차례 진행된다.

버스킹은 다목적광장 특설무대에서 매일 1030분에는 5인조 밴드 <테크니컬 라이더>가 귀에 익은 노래들을 재편곡하여 펑키한 공연을, 1630분에는 시민들의 호응이 높았던 <한승희팀>이 한강 일몰풍경에 어울리는 감미로운 노래들을 선사한다.

 

또한 <2019 서울함 페스티벌>의 공식 프로그램 틈새에 빙고게임, 프리마켓, 페이스페인팅, 풍선아트 등 온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도록 다양한 부대행사를 마련했다.

빙고게임’, 15개의 청년공방이 함께 하는 프리마켓’, 3대의 푸드트럭이 운영되어 시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페이스페인팅’, ‘솜사탕’, ‘풍선아트등 다양한 이벤트로 행사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서울함 공원은 지하철 2, 6호선 합정역에서 마을버스 16번을 이용하거나 6호선 망원역에서 마을버스 9번을 이용하여 망원한강공원, 서울함공원에서 하차하여 한강공원 방향으로 걸어오면 된다.

승용차를 이용할 시에는 망원한강공원 2주차장으로 오면 된다.

자세한 문의는 서울함공원 홈페이지(http://seoulbattleshippark.com/xe/main), 또는 안내전화 02-332-7500를 이용하면 된다.

 

기봉호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서울함 공원 개장 2주년을 맞아 시민들과 함께하는 축제를 마련했다, “온가족이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기며, 서울함의 한강귀환의 역사적 의미와 평화와 안보의 중요성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삼기의 세상읽기] 절기경영, 물류기업이 앞장서야… [김삼기의 세상읽기] 절기경영, 물류기업이 앞장서야… 자연 극복에서 자연 순응으로,,,, 오래 전 방글라데시 다카에서 M그룹 주재원으로 근무할 때, 시차와 업무시간 차 때문에 고생한 적이 있다. 시차는 나름대로 계획을 세워 해결할 수 있었지만, 아침 9시에 업무를 시작하여 오후 6시에 업무를 마치는 현지 한국 기업의 시스템과는 달리 아침 7시에 시작하여 오후 3시에 일과를 마치는 방글라데시 정부와 기업의 근무시간으로 인해 발생하는 손해는 이루 말할 수 없이 많았다. 오후 3시가 넘으면 섭씨 40도를 웃도는 날씨 때문에 일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부족한 전력을 절감하기 위해 어쩔 수 없는 조치라고 현지인들은 설명했다. 당시 우리 회사 직원이었던 Mr. Shoaib은 “한국이 자연(날씨)을 극복하는 게 아니라 배반하고 있다”며 나에게 뜨끔한 충고를 해줬다. 최근 항만공사와 물류기업들이 기상대로부터 정보를 제공받아 하역과 운송 계획을 수립하여 효과적인 화물취급은 물론 비용절감 효과도 톡톡히 보고 있다고 한다. 예를 들어 피해가 예상되는 강한 비바람과 태풍 예보 시에는 야적화물을 덮는 시트가 바람에 날리지 않도록 폐타이어나 원목으로 단단히 결박하여 피해를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