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6 (금)

  • 흐림동두천 7.5℃
  • 구름많음강릉 7.5℃
  • 서울 9.9℃
  • 대전 11.6℃
  • 대구 10.7℃
  • 울산 10.9℃
  • 광주 11.7℃
  • 구름많음부산 13.2℃
  • 구름많음고창 10.4℃
  • 흐림제주 16.5℃
  • 흐림강화 8.9℃
  • 맑음보은 11.6℃
  • 맑음금산 11.9℃
  • 구름많음강진군 13.0℃
  • 구름조금경주시 10.0℃
  • 흐림거제 14.1℃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이번 주말‘서울로7017’봄꽃도 보고 70팀 버스킹 봄파티도 함께

- 26일(금)~28일(일) 서울로 7017 상부에서 버스킹 축제 ‘2019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 진행
- 서울로 상부 4개의 무대에서 시민예술가로 구성된 ‘서울로버스커즈’ 70팀 릴레이 공연
- 매일 선착순 100명 대상 공연 모습 사진 인증 시 부채, 판박이, 스티커등 기념품 증정
- 시, 문화와 음악이 흐르는 서울로 7017의 문화명소화 기대


단풍철쭉, 만병초, 팥꽃나무, 이스라지, 서부해당화 등 멀리 식물원이나 수목원에 가야 볼 수 있는 나무들이 지금 서울로 7017 고가상부에 봄꽃 만발하였으며, 이러한 봄꽃나무들 사이에서 70팀의 시민예술가들의 공연이 이번 주말 서울로에서 준비되어 있다.

 

서울시는 작년에 이어 올해 서울로 7017 버스킹 축제, ‘2019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26()부터 28()까지 3일간 서울로 7017 고가상부 4개의 무대에서 70팀의 시민예술가 서울로버스커즈와 함께 진행한다고 밝혔다.

축제 시작일인 26()에는 16:00부터 20:00까지 지역주민들과 주변 직장인들을 주 대상으로 공연을 진행하고, 27(), 28()에는 13:00부터 20:00까지 가족, 연인 등 서울로 7017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을 주 대상으로 공연이 진행된다.

 

서울로 7017 고가상부, 장미무대부터 목련무대까지, 4개의 공연 무대에서 다양한 장르와 계층의 70팀의 시민예술가 서울로 버스커즈공연이 시민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서울로 7017 고가상부의 장미무대, 패랭이무대, 수국무대, 목련무대 총 4곳에서 시간대 별로 각 팀당 30분씩 공연을 진행한다.

 

작년 35팀의 공연으로 진행된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행사는 시민들의 뜨거운 호응으로 올해에는 기간과 공연팀을 확대하여 70팀의 시민 예술가를 모집하였다.

 

작년 대비 2배의 공연팀이 참여하는 만큼 다양한 공연팀이 이번 축제에 참여했다. 버스킹 세계에 갓 뛰어든 당찬 신입 버스킹팀, 남성 장애인 5명이 모여서 만든 중창단, 갓 전역한 복학생 래퍼 등 다양한 공연팀들이 삼삼오오 서울로 7017에 모여 공연을 진행한다.

 

또한 10대의 초등학생부터 7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노래와 춤, 악기연주를 비롯하여 디제잉, 디지털아트, 탭댄스 등 다양한 장르의 버스킹 공연을 진행한다.

 

행사가 진행되는 시간동안에는 매일 선착순 100명에 한하여 서울로 버스커즈 사진 응원 이벤트도 진행한다. 서울로 버스커즈 공연모습 또는 관람사진을 찍어 축제안내소의 운영직원에게 보여주면 부채, 서울로 7017 판박이, 스티커 등 기념품을 증정한다.

2019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 공연 진행 모습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어 수국전망대, 장미홍보관에 마련된 축제안내소로 방문하면 되고, 행사가 진행되는 3일간 매일 선착순 1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사실 서울로 7017 고가 상부에서 버스킹 공연이 진행되는 것은 낯선 풍경이 아니다. 개장 초기부터 시민예술가들의 자율적인 공연을 위해 버스킹 프리존을 계속 운영 중이며, 2018년 한 해 총 275회의 버스킹 공연을 진행하였다.

서울로 버스킹 프리존은 타 지역 버스킹구역에 일반적으로 겪는 소음이나 취객문제 등 여러 민원들을 보완하여 운영 중이다. 이 때문에 안전하고, 쾌적한 공연 진행 및 관람이 큰 매력이며 최근 버스커들 사이에서 핫플레이스로 급 부상 중이다.

버스킹 프리존은 서울로 7017에서 공연을 하고 싶어 하는 시민예술가 누구나 서울로 7017 홈페이지를 통해 자유롭게 신청하여 참여할 수 있다.

 

‘2019 서울로 버스킹 봄파티버스킹프리존운영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로 7017 홈페이지(seoullo7017.seoul.go.kr)를 참조하면 된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서울로 7017에서 형형색색 풍성하게 핀 봄꽃과 식물들을 구경하고 더불어 시민들이 주최가 되는 버스킹 공연을 관람하며 올 봄을 즐기길 바란다고 말하며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고, 버스킹프리존을 적극 운영하여 서울로 7017이 더욱 각광받는 문화명소로 자리매김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삼기의 세상읽기] 절기경영, 물류기업이 앞장서야… [김삼기의 세상읽기] 절기경영, 물류기업이 앞장서야… 자연 극복에서 자연 순응으로,,,, 오래 전 방글라데시 다카에서 M그룹 주재원으로 근무할 때, 시차와 업무시간 차 때문에 고생한 적이 있다. 시차는 나름대로 계획을 세워 해결할 수 있었지만, 아침 9시에 업무를 시작하여 오후 6시에 업무를 마치는 현지 한국 기업의 시스템과는 달리 아침 7시에 시작하여 오후 3시에 일과를 마치는 방글라데시 정부와 기업의 근무시간으로 인해 발생하는 손해는 이루 말할 수 없이 많았다. 오후 3시가 넘으면 섭씨 40도를 웃도는 날씨 때문에 일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부족한 전력을 절감하기 위해 어쩔 수 없는 조치라고 현지인들은 설명했다. 당시 우리 회사 직원이었던 Mr. Shoaib은 “한국이 자연(날씨)을 극복하는 게 아니라 배반하고 있다”며 나에게 뜨끔한 충고를 해줬다. 최근 항만공사와 물류기업들이 기상대로부터 정보를 제공받아 하역과 운송 계획을 수립하여 효과적인 화물취급은 물론 비용절감 효과도 톡톡히 보고 있다고 한다. 예를 들어 피해가 예상되는 강한 비바람과 태풍 예보 시에는 야적화물을 덮는 시트가 바람에 날리지 않도록 폐타이어나 원목으로 단단히 결박하여 피해를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