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5℃
  • 구름많음강릉 26.5℃
  • 흐림서울 22.9℃
  • 구름조금대전 22.9℃
  • 구름많음대구 24.3℃
  • 구름조금울산 24.0℃
  • 구름조금광주 24.4℃
  • 맑음부산 23.9℃
  • 구름조금고창 24.5℃
  • 맑음제주 26.0℃
  • 흐림강화 24.4℃
  • 구름조금보은 22.3℃
  • 구름조금금산 21.0℃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조금거제 22.6℃
기상청 제공

7월부터 전기차 충전요금 9% 오른다…할인 특례 종료

급속충전 요금 1㎾h당 292.9원서 318.3원으로

7월부터 전기차 충전요금 9 오른다…할인 특례 종료

7월부터 전기차 급속충전 요금이 약 9% 오른다. 한국전력공사(015760)의 연료비 연동 요금 인상에 더해 정부의 할인 특례 제도도 이달 말 끝나기 때문이다. 28일 산업통상자원부와 환경부에 따르면 정부는 전기차 충전요금 할인 특례제도를 예정대로 이달 말 종료키로 확정했다. 할인 비용을 부담해오던 전력 판매 공기업 한전이 제도 종료를 요청하고 정부가 이를 수용했다. 전기차 충전요금 할인 특례제도는 정부가 전기차 보급 확대를 위해 2017년 도입한 것이다. 도입 초기엔 전기요금을 50% 감면, 환경부 급속충전기 기준 1㎾h당 173.8원에 충전할 수 있었으나, 이후 할인율을 조금씩 줄여 현재 약 6.5% 할인된 292.9원/㎾h에 전력을 제공해 왔다. 이 제도가 종료하는 7월부터는 313.3원/㎾h이 된다. 실제 인상 폭은 이보다 크다. 연료비 급등으로 사상 최악의 적자 상황에 빠진 한전이 7월부터 연료비 연동 요금을 5원/㎾h 올리기로 했기 때문이다. 이를 적용하면 실제 충전요금은 318.3원/㎾h이 된다. 즉, 6월 말 대비 8.7%가 오르는 것이다. 현대 아이오닉5 기준 완충(77.4㎾h) 비용이 현행 2만2670원에서 2만 2만4636원으로 약 2000원 오른다. 국내 최대 급속 충전시설을 운영하는 환경부(환경공단)이 요금을 인상하면 민간 충전업계도 이에 맞춰 인상할 계획으로 알려졌다.정부 관계자는 “특례는 예정대로 종료하기로 했다”며 “이를 보완할 장·단기 대책을 검토하는 중”이라고 밝혔다








사진으로 보는 물류역사


갤러리


배너
배너


권익위, 육지보다 5배 비싼 섬 지역 택배비 경감 방안 권고 제주도를 비롯한 섬 지역의 택배비 추가 요금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보인다. 국민권익위원회는 31일 육지보다 비싼 섬 지역 택배비의 주요 원인인 추가배송비·자동화물비에 대한 합리적 부과기준 등을 담은 ‘섬 지역 택배비 부담 경감 방안’을 마련해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 해양수산부, 공정거래위원회 등에 권고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로 섬 지역의 택배 이용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육지보다 평균 5배 이상의 추가 배송비가 부과돼왔다. 이에 권익위는 지난해부터 섬 주민 및 이해관계자 의견청취, 전문가 간담회 등을 통해 섬 지역의 높은 택배비에 대한 구조적 문제점과 불합리한 관행을 조사했다. 조사 결과, 지역에 대한 관리·지원체계가 용도지역과 인구수 등에 따라 국토교통부, 행정안전부, 해양수산부로 나뉘어져 있어 관리의 사각지대가 있었고 거주환경 실태조사 등 체계적인 통계·관리 장치가 없었다고 전했다. 또 섬 지역 주민들의 추가 배송비 부담에 대한 면밀한 실태조사가 없어 주민들에게 과다한 택배비가 부과되고 있었다. 선박에 차량을 싣고 내리는 하역서비스 제공 대가인 자동화물비도 법적 근거와 원가산정 기준 없이 하역사업자에 의해 관행적으로 책정·부과돼 섬 주민에게

CJ올리브네트웍스, 반델란드와 맞손…AI 스마트 물류사업 확장 CJ올리브네트웍스가 글로벌 물류 설비 제조기업 반델란드(Vanderlande)와 손잡고 본격적인 스마트 물류 자동화 사업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CJ올리브네트웍스는 지난 20여년간 물류와 유통의 다양한 시스템 및 자동화 설비를 구축하고 운영해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자동화 창고 및 풀필먼트(Fulfillment) 시스템에 차별화된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다. 올 초에는 물류 사업에 집중하기 위해 물류사업 파트를 AI로지스틱스팀으로 확대해 신규 조직으로 개편했다.AI로지스틱스팀은 물류센터 컨설팅, 엔지니어링, 물류 시스템 및 자동화 설비 구축, 운영 및 유지보수 등 스마트 물류센터 구축을 위한 토탈 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한다. 여기에 자동화 설비 확보를 위해 글로벌 물류 설비 제조사 반델란드와 파트너십을 맺었다.반델란드는 1949년에 설립된 네덜란드 기업으로 전세계 톱 20개 공항 중 12개 공항과 아마존을 비롯한 글로벌 이커머스 기업들의 물류 설비를 구축해왔으며, 세계 물류 자동화 업체 톱5에 포함된 회사다. 다른 글로벌 물류 설비 기업들과는 달리 한국 지사가 없어, CJ올리브네트웍스가 국내 진출에 교두보 역할을 했다.CJ올리브네트웍스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주문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