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10 (목)

  • -동두천 -0.2℃
  • -강릉 2.7℃
  • 흐림서울 1.5℃
  • 박무대전 2.7℃
  • 박무대구 5.0℃
  • 흐림울산 6.8℃
  • 흐림광주 6.2℃
  • 흐림부산 10.1℃
  • -고창 4.5℃
  • 흐림제주 12.8℃
  • -강화 1.3℃
  • -보은 0.2℃
  • -금산 0.7℃
  • -강진군 4.6℃
  • -경주시 4.0℃
  • -거제 8.7℃

아시아나항공, 인도 결연아동에 희망의 날개 선물

 

아시아나항공(사장 김수천)이 인도 뉴델리 저소득층 어린이를 위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한국어를 배우는 인도 대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임직원 봉사단 16명은 지난 6일(일)부터 8일(화)까지 인도 뉴델리 북서쪽에 위치한 ‘마하비르 엔클라브’ 마을의 ‘빨람초등학교’를 방문해 학교시설 보수활동, 결연아동들을 대상으로 한 특별수업과 한국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했다.  

 

11월 14일 인도 어린이날을 기념, 한국문화원에 아이들을 초청하여 ▲한복 입어보기 ▲투호던지기 ▲태권도 배우기 등 한국 전통문화를 체험하고 아이들에게 스케치북, 크레파스, 필통, 공책 등을 전달했다. 

 

8일(화)에는 뉴델리 ‘주인도 한국문화원’에서 아시아나항공 조영석 상무와 주인도한국대사관 최봉규 공사참사관, 인도한국문화원 김금평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학업우수생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들 10명의 학업우수 대학생들에게 학업장려금을 지원하게 된다. 

 

이날 장학금 수혜자로 선정된, 자르칸트 국립대학 한국어과 소속 데브샤란 샤르마(Devsharan Sharma) 군은, “아시아나항공의 도움으로 내가 좋아하는 학업에만 집중할 수 있게 되어 너무 기쁘다”며 “향후 한ㆍ인도 양국간 교류증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일에 종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아시아나항공 소속 임직원 100명은 지난해 8월, 이 지역 저소득층 아동 100명과 1대 1 결연을 맺은 이후, 매월 소정의 임직원 후원금을 지원해 오고 있으며, 이는 아시아나항공 급여기금에서 나오는 후원금과 함께 아이들의 학용품, 교복, 식품구입 등으로 사용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임직원 봉사단의 이번 인도 방문은 결연 아동들과의 두 번째 만남이다. 

 

아시아나항공은 ▲「베트남, 중국, 캄보디아–아름다운교실」 ▲「필리핀 아이따족 지원」등 취항지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며 글로벌 항공사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