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금)

  • 맑음동두천 -1.2℃
  • 구름조금강릉 6.5℃
  • 맑음서울 2.0℃
  • 맑음대전 0.0℃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6.0℃
  • 맑음부산 6.9℃
  • 맑음고창 2.6℃
  • 흐림제주 9.0℃
  • 맑음강화 0.0℃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2.7℃
  • 구름많음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현대모비스, 경주에 대형 물류거점센터 건립



경북도와 경주시는 10일 경주시청 대회의실에서 현대모비스와 영남권 통합물류센터 신설을 내용으로 하는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현대모비스는 경주시 명계3일반산업단지 부지(80,972㎡)에 올해부터 2024년까지 총 948억 원을 투자해 영남권 통합물류센터를 신설한다.
 
신설 통합물류센터는 전기차 수요 증가 등 미래자동차 환경변화에 대응해 국내차량용 A/S 부품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현대모비스는 현대차와 기아의 부품 책임 공급 사업자로 국내의 경우 전국에 4개의 물류센터와 22개의 부품사업소 등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구축되는 영남권 통합물류센터는 하이브리드카와 전기차 등 친환경차 수요 확대에 발맞춰 통합물류센터내 친환경차 부품 전용 부지도 마련할 예정이다.


조성환 현대모비스 대표는 "이번 통합물류센터 신축 투자는 현대차와 기아를 이용하는 국내 고객들에게 A/S 부품을 신속, 정확하게 책임 공급하기 위한 것이다"고 말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는 자동차 부품 기업에게 최적의 투자처로서 향후 관련 지원 사업을 확대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지속해서 발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대구경북통합신공항, 포항영일만항 등 우수한 지역 물류시스템을 발판으로 세계로 뻗어나가는 글로벌 기업으로 더욱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