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금)

  • 맑음동두천 -1.2℃
  • 구름조금강릉 6.5℃
  • 맑음서울 2.0℃
  • 맑음대전 0.0℃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6.0℃
  • 맑음부산 6.9℃
  • 맑음고창 2.6℃
  • 흐림제주 9.0℃
  • 맑음강화 0.0℃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2.7℃
  • 구름많음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친환경차 결함 신고 증가… 전기차 3년 새 9배 늘어”

최근 3년 동안 결함 신고 1만8452건 접수



전기차, 수소차, 하이브리드차 등 친환경 차의 결함 신고 건수가 최근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한국교통안전공단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더불어민주당 민홍철 국회의원(경남 김해갑)에게 제출한 자료를 보면 최근 3년(2019∼2021년) 동안 국토교통부 자동차 리콜센터에 접수된 결함 신고 건수는 1만8452건이었다.

연도별로 2019년 3750건, 2020년 6917건, 2021년 7785건으로 3년 새 자동차 결함 신고가 2.1배 증가했다.

올해 상반기(1∼6월) 기준으로는 3805건에 달했다. 특히 수소차, 전기차, 하이브리드차 결함 신고가 크게 늘었다. 2021년 기준 수소차 결함 신고는 86건으로 2019년(4건)보다 20배 넘게 늘었다. 같은 기간, 전기차는 9.4배(2019년 47건→2021년 445건), 하이브리드차는 2.9배(2009년 300건→2021년 893건) 증가했다.

전기차 결함 신고 건수 중 특별한 결함이 의심되어 조사가 필요한 ‘조사대상’ 건수는 2019년 2건에서 2021년 103건으로 늘었다. 기존 내연기관 차량 결함 신고도 증가추세를 보였다. 휘발유 차는 2.2배(2019년 1525건→2021년 3357건), 경유 차는 1.6배(2019년 1569건→2021년 2644건) 증가했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