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맑음동두천 29.2℃
  • 구름많음강릉 31.2℃
  • 맑음서울 30.4℃
  • 맑음대전 33.3℃
  • 구름많음대구 36.4℃
  • 구름조금울산 29.9℃
  • 구름조금광주 32.7℃
  • 구름조금부산 28.0℃
  • 구름많음고창 29.8℃
  • 맑음제주 25.8℃
  • 구름조금강화 24.7℃
  • 맑음보은 32.0℃
  • 맑음금산 32.1℃
  • 맑음강진군 31.5℃
  • 구름많음경주시 36.0℃
  • 맑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더 쎈 택배차가 간다”…타타대우상용차, CJ대한통운에 '더 쎈' 공급

URL복사



타타대우상용차 준중형 트럭 ‘더 쎈’이 서울 영등포 지역을 시작으로 CJ대한통운 택배차량으로 투입된다.

타타대우상용차는 1일 양쪽으로 문이 자동 개폐되는 ‘더 쎈–윙바디 택배차량’ 54대를 CJ대한통운에 공급한다고 밝혔다. 해당 택배차량은 CJ대한통운 영등포 지사에 1호차 공급을 시작으로 오는 6월까지 총 54대가 전국지사에 직영 택배기사 차량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주춤했던 수출입 물동량이 회복세에 접어들고 온라인 배송이 일상화되면서 운송용 차량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대비하기 위해 CJ대한통운은 작년 10월 공개 입찰을 진행, 타타대우상용차의 준중형트럭 ‘더 쎈’과 중형트럭 ‘프리마’를 택배 운송 차량으로 최종 선정했다.


CJ대한통운은 동급 사양 대비 적재함 길이가 길고, 윙바디 제작시 전고가 높아 물류 적재 및 운송에 효율적이라는 점을 주목했다. 타타대우 더 쎈은 3·4·5t 적재량을 갖췄음은 물론 상대적으로 차량가가 동급 사양 대비 합리적이었다는 부분도 택배 운송용 차량으로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방신 타타대우상용차 사장은 “더 쎈을 국내 대표 택배업체인 CJ대한통운에 지속적으로 확대 공급해 국내 물류 운송업계 진출의 기반을 다질 것”이라며 “상용차가 지닌 힘과 안전이라는 기본가치에 충실한 더 쎈이 효율성과 편의성으로 물류 업계에서도 활용도가 높은 차량으로 주목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