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금)

  • 흐림동두천 21.0℃
  • 구름많음강릉 24.2℃
  • 흐림서울 21.9℃
  • 맑음대전 25.4℃
  • 구름조금대구 26.5℃
  • 구름조금울산 25.2℃
  • 구름조금광주 25.6℃
  • 맑음부산 24.8℃
  • 맑음고창 25.4℃
  • 구름조금제주 26.7℃
  • 흐림강화 23.8℃
  • 구름조금보은 23.5℃
  • 구름조금금산 22.8℃
  • 구름조금강진군 24.7℃
  • 구름많음경주시 24.7℃
  • 맑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해진공, 해운·항만·물류 창업지원 플랫폼 '1876 Busan' 운영

특화형 창업 지원…스타트업 맞춤형 종합패키지 구성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김양수)는 해운·항만·물류 기술창업 지원 플랫폼인 '1876 Busan'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개소식은 공동운영기관(부산항만공사·부산광역시·코리아스타트업포럼)이 참여한 가운데 1876 Busan 플랫폼과 입주기업 소개, 부산 해운항만산업 창업현황 발표, 업무협약 체결, 시설투어 순서로 진행됐다. 1876 Busan 플랫폼은 해운·항만·물류분야의 창업 활성화와 스타트업 기업 및 예비창업자를 지원하는 특화된 플랫폼이다.

개소식에 맞춰 공동운영기관은 해운항만산업 기술창업 활성화와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동운영기관은 ▲창업공간 ▲예비·초기 창업자 교육 ▲인건비 등 자금 ▲수요기업과 시장발굴 등 기술창업을 위한 아이템 창안에서 기술개발 및 사업화까지 생애주기 전반에 걸친 지원을 위해 협력한다.

또 공사는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민·관 공동 기술개발, 국가연구개발 과제 등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창업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현재 1876 Busan 플랫폼에는 5개의 창업기업이 입주해 있다. 6개월의 시범운영 기간 이후 매년 최대 15개에 달하는 해운항만분야 스타트업 기업을 선정해 지원할 계획이다.

김양수 한국해양진흥공사 사장은 "지난 2020년 8월부터 공사는 지역 해운항만산업 창업지원을 위해 관계기관과 협의를 진행했고, 1876 Busan 플랫폼이 문을 열었다"며 "지역총생산의 31%를 차지하는 해운항만산업의 발전과 더불어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