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22 (금)

  • 흐림동두천 15.0℃
  • 구름많음강릉 23.4℃
  • 흐림서울 16.8℃
  • 구름조금대전 22.5℃
  • 맑음대구 24.4℃
  • 맑음울산 22.8℃
  • 맑음광주 23.2℃
  • 맑음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1.3℃
  • 흐림강화 13.3℃
  • 흐림보은 22.1℃
  • 구름많음금산 22.7℃
  • 맑음강진군 22.3℃
  • 맑음경주시 24.7℃
  • 맑음거제 19.0℃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화성·고양·양평 등 8곳 택배 물류시설 부지 공급한다

생활물류시설 조성할 택배사업자 18일부터 모집

URL복사



급증하는 택배물량 처리를 지원하기 위해 도심 8개소, 총 5만3000㎡의 공공 유휴부지를 생활물류시설 용지로 공급한다.

국토교통부는 한국도로공사, 한국철도공사, 서울문산고속도로, 신공항하이웨이 등 4개 기관과 함께 공공 유휴부지를 활용해 생활물류시설을 조성할 택배사업자를 18일부터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부지는 4개 기관이 관리하는 고속도로 고가하부(4개소, 1만8000㎡) 및 철도 역사(4개소, 3만5000㎡) 유휴지로 중소규모 택배분류장 등 생활물류시설을 조성하여 활용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경기 화성 양노3교 하부, 강원 강릉의 강릉IC 4,5,6교 하부, 인천 서구 장도교 하부, 경기 고양 서문15교 하부, 충북 옥천 이원역 인근, 경기 양평 용문역 인근, 경북 문경 점촌역 인근, 전북 남원 구 남원역 인근 등이다.

택배 사업자 선정을 위해 4개 기관에서 합동으로 사업계획서를 평가해 적격업체(80점 이상)를 결정하고 경쟁입찰을 추진한다.

택배종사자 과로방지를 유도하기 위해 종사자 휴게시설 및 자동분류기 설치 여부 등 근로여건 개선 정도를 평가하고, 아울러 주변 경관을 고려한 가림막 등 지역주민 불편 최소화 노력도 평가한다.

입주 대상업체는 도심 내 물류시설 확충이 필요한 택배사업자로, 중소·중견업체는 업체선정 시 가점을 부여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는 18일부터 각 기관별 누리집에 게시될 모집공고문을 확인해 입찰에 참여하면 된다. 오는 21일에는 한국통합물류협회에서 사업 설명회를 개최해 사업대상 부지 설명, 사업계획서 작성요령 안내 및 질의응답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