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17.4℃
  • 맑음강릉 21.0℃
  • 맑음서울 17.2℃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9.2℃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17.8℃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7.7℃
  • 맑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전국 물류창고 493곳 중 62.3%인 307곳 불량

무허가 위험물 저장·취급 등 9건 입건…1972건 시정조치

URL복사
전국 시·도 물류창고 493곳 가운데 307곳(62.3%)은 불량창고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임호선 의원(충북 증평·진천·음성)이 지난 30일 소방청으로부터 받은 시·도 물류창고 화재안전점검 결과 493곳 중 불량 307곳, 양호 181곳, 휴·폐업 5곳이었고 입건·과태료 등 1972건의 시정 조치를 했다.

소방청은 지난 6월 23일부터 7월 26일까지 연면적 1만5000㎡ 이상 10만㎡ 미만 493곳의 물류창고 화재안전점검을 했다.

조치사항은 소방안전관리 보조자 미선임, 무허가 위험물 저장·취급 위반 등으로 9건이 입건됐다.

소방안전 관리자 업무태만(22건), 소방시설 유지관리 의무 위반(12건), 방화시설 유지·관리 불량(34건), 자체점검 미실시·거짓보고(5건), 특수가연물 저장·취급 위반(2건)으로 75건을 과태료 처분했다.

조치명령(1471건), 개선권고(219건), 현지시정(119건), 기관통보(74건) 등 조치도 했다.

임호선 의원은 "전국 물류창고 60%이상이 불량창고라는 것은 언제 터질지 모를 시한폭탄과 같다"라며 "철저한 안전관리와 위반사항은 개선하고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