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구름조금동두천 3.9℃
  • 맑음강릉 10.1℃
  • 구름조금서울 8.0℃
  • 박무대전 6.9℃
  • 구름많음대구 8.7℃
  • 구름조금울산 10.5℃
  • 맑음광주 9.1℃
  • 구름많음부산 13.3℃
  • 맑음고창 6.3℃
  • 흐림제주 16.1℃
  • 구름조금강화 5.8℃
  • 맑음보은 2.8℃
  • 맑음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8.1℃
  • 구름많음경주시 7.4℃
  • 구름많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해운정책

부산항만공사, 인도네시아 신규 물류사업 추진

URL복사

BPA 남기찬 사장과 PK J.S.Seo 대표, KIND 허경구 사장(왼쪽부터)이 협약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제공=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BPA)가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주 프로볼링고항 보세창고 건립·운영 등 신규 물류사업 추진을 위해 인도네시아 물류회사 PK 및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 사장 허경구)와 합작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 신규 물류사업은 BPA가 정부 신남방지역 정책과 연계해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우리기업의 물류경쟁력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 중인 사업이다.

3개사가 설립할 SPC는 보세창고 운영, 내륙운송 및 항만하역업을 영위하며 향후 냉동 창고, 신규 항만 개발·운영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계약 체결식은 코로나19를 감안해 BPA와 한국해외일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는 30일 BPA 본사 중회의실에서 대면으로 진행했고, 물류기업 PK와는 비대면 화상회의 방식으로 계약을 체결했다.

1991년 설립된 PK는 현재 인도네시아 해운·물류업계 10위권에 진입한 기업으로 인도네시아 물류 회사 중 가장 먼저 프로볼링고항에 거점을 마련했다.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는 국내 기업의 해외 인프라 사업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8년 설립된 국토교통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BPA는 이번 계약을 시작으로 오는 5월 중 인도네시아 현지에 SPC 설립을 완료하고 12월에는 보세창고 건립 완료 및 본격적인 영업에 착수할 계획이다.


BPA 남기찬 사장은 "신남방지역에 물류거점을 확보해 해외 현지에 진출한 우리 기업과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기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부산항과 연계된 해외 물류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