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0 (토)

  • 구름조금동두천 18.8℃
  • 맑음강릉 17.0℃
  • 맑음서울 18.3℃
  • 구름많음대전 19.3℃
  • 맑음대구 16.2℃
  • 구름많음울산 13.1℃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조금부산 15.2℃
  • 구름많음고창 17.8℃
  • 구름조금제주 16.1℃
  • 맑음강화 15.0℃
  • 구름많음보은 16.2℃
  • 구름많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17.7℃
  • 맑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14.8℃
기상청 제공

중국, 이번엔 `물류굴기`…2035년까지 철도 6만㎞ 추가 건설

- 2035년까지 교통망 총 70만㎞로 확대
- 세계 주요 도시와 사흘 안에 물류 교류

URL복사

중국 철도 확대 계획 요강


중국이 경제발전 촉진을 위해 오는 2035년까지 철도를 비롯한 교통망을 대폭 확충할 계획이다.


26일 중국매체 신화통신과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국무원 등은 교통망을 2035년까지 총 70만㎞로 확대하겠다는 계획요강을 최근 발표했다.


우선 지난해 8월 기준 중국의 철도망은 14만여㎞인데, 이 기간 6만㎞를 추가 건설해 총 철도 길이를 20만㎞로 늘리겠다는 계획이다. 또 고속도로가 총 46만㎞, 고급 항행통로가 총 2만5천㎞에 이르도록 하겠다는 내용도 포함됐다.


이를 통해 중국 내에서는 하루, 주변국과는 이틀, 전 세계 주요 도시와는 사흘 안에 화물을 주고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것이다.


글로벌타임스는 전문가 의견을 인용해 "14차 5개년 계획(2021∼2025년) 기간 중국의 대외무역이 매년 5% 이상 늘어날 것"이라면서 "이번 계획은 중국 중심의 세계 산업망 조직에 있어 중요하다"고 평가했다.


또 "이러한 추세를 타고 세계 경제의 무게중심이 점차 중국으로 옮겨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면서 "중국과 육상 국경을 접한 아시아 국가들, 중국 남서부 파키스탄 및 미얀마, 유럽 국가들과의 물류를 촉진할 것"이라고 봤다.


중국은 미국 갈등에 대응해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과 유럽연합(EU)과의 투자협정 등을 체결했는데, 물류가 개선되면 이들과의 무역 증가 속도가 빨라질 수 있다는 것이다.


중국은 2035년까지 `사회주의 현대화`를 기본적으로 실현하겠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이때가 되면 국내총생산(GDP)이 2019년의 2배로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멀리서 다가오는 斷想] 명분 김삼기 / 시인, 칼럼니스트 철수네 가족이 이사하던 날, 철수 아버지는 이웃집 아저씨와 주차장 사용문제로 몸싸움을 하다 크게 다쳐 병원에 입원했다. 회사에서 퇴근한 철수는 이웃집 아저씨를 찾아가 "왜 우리 아버지에게 폭력을 가했냐?"며 절대 용서하지 않겠다며 치료비를 내놓고 사과도 하라고 따졌다. 다음날 이웃집 아저씨는 철수 아버지를 찾아가 치료비를 주면서 용서를 빌었고, 철수 아버지도 흔쾌히 받아들여 서로가 화해를 했다. 그런데 철수가 아버지와 화해를 한 이웃집 아저씨를 계속 미워하고 마주칠 때 인사도 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철수를 어떻게 생각해야 할까? 싸움이나 다툼에서 이기는 사람은 싸우거나 다툴만한 충분한 명분이 있는 사람이다. 명분이 없는 사람은 아무리 힘이 있거나 높은 지위를 가지고 있어도 이길 수 없는 법이다. 명분은 어떤 일에서 누가 보아도 떳떳할 만큼 내세울 수 있는 당당한 도리를 말한다. 철수가 이웃집 아저씨와의 관계에서 아버지에게 폭력을 가한 부분에 대해서는 아들 자격으로 따지고 치료비와 사과를 요구할 수 있다. 그러나 치료비와 사과 문제가 끝난 상황에서는 철수가 이웃집 아저씨를 미워해야 할 근본적인 명분이 없어진 것이다. 당사자인 철수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