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
  • 구름많음강릉 6.1℃
  • 구름조금서울 2.6℃
  • 구름많음대전 2.5℃
  • 구름많음대구 2.1℃
  • 구름많음울산 3.8℃
  • 흐림광주 5.5℃
  • 구름많음부산 5.1℃
  • 흐림고창 6.5℃
  • 흐림제주 10.2℃
  • 구름조금강화 0.3℃
  • 구름많음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0.0℃
  • 흐림강진군 3.6℃
  • 구름많음경주시 0.3℃
  • 구름많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작년 한국 전기차 수출 66%↑…세계 4위

하이브리드차 수출 뛰어넘어…유럽시장 큰 폭 성장

URL복사



코로나19 사태에도 우리나라의 배터리전기차 수출이 1년 새 60% 이상 크게 늘었다. 전기차 수출 세계 순위는 전년과 동일한 4위를 유지했다.


31일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의 '신성장 산업의 선두주자, 전기차의 수출동향과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의 배터리전기차 수출은 전년 대비 65.9% 증가한 39억달러를 기록하며 처음으로 하이브리드차 수출(25억달러)을 넘어섰다.


배터리전기차·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하이브리드차 등을 모두 포함한 친환경차 전체 수출(71억달러)에서 배터리전기차가 차지하는 비중도 54.7%로 가장 높았다.

지난해 배터리전기차 수출은 유럽 시장을 중심으로 큰 폭으로 성장했다.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로의 수출이 각각 전년 대비 624.3%, 112.2%, 260.2%의 세 자릿수 증가세를 보였다.


친환경차 도입 비율이 높은 노르웨이의 경우 우리나라가 수출한 자동차의 97.3%가 배터리전기차였다.


반면에 미국으로 수출한 자동차 중 배터리전기차의 비중은 3.4%에 그쳤다.


지난해 우리나라 친환경차 수출 중 유럽으로의 수출 비중은 68.0%로 전체 자동차 수출 중 유럽 비중(20.4%)의 3배를 훌쩍 넘겼다. 유럽이 우리나라 친환경차의 최대 수출시장으로 급부상한 것이다.


작년 1∼3분기 수출액 기준 우리나라 전기차(배터리전기차+플러그인하이브리드차)는 세계 4위, 친환경차 전체로는 세계 5위에 올랐다. 2019년 순위와 동일하다.


현시비교우위지수(RCA)를 보면 우리나라 배터리전기차는 2017년 1.55, 2018년 3.05, 2019년 3.18로 3년 연속 상승했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도 1.57, 1.78, 2.32로 꾸준히 올랐다.


RCA는 지수가 1보다 크면 해당 품목이 전체 수출품 대비 비교우위가 있다는 뜻이며, 지수가 클수록 경쟁력이 높다는 의미다.


수소전기차는 작년에 995대 수출에 그쳤으나 수출액 기준으로는 전년 대비 26.3% 증가했다.


전기차의 성능과 가격을 좌우하는 배터리 부문은 우리나라 기업들이 작년 1∼11월 세계 시장 점유율 2, 4, 5위를 나란히 차지했다.


보고서는 각국이 환경 규제, 충전 인프라 투자, 친환경차 구매 인센티브 제공 등에 적극적으로 나서면서 세계 전기차 시장이 새로운 모멘텀을 맞을 것으로 내다봤다.


김경훈 연구위원은 "빠르게 성장하는 전기차 시장, 특히 유럽 시장을 선점하려면 각국의 환경 규제와 인센티브 정책, 시장 흐름을 면밀하게 파악하고 경쟁력 있는 다양한 차종을 적시에 공급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전 세계적 환경 규제 강화 추세에 발맞춘 제도 정비와 인프라 투자, 연구개발(R&D) 강화를 통해 우리나라 전기차 산업의 경쟁 우위를 계속 확보하려는 노력도 병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갤러리


물류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