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맑음동두천 -4.6℃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1.4℃
  • 구름조금대전 -1.8℃
  • 맑음대구 1.7℃
  • 맑음울산 1.5℃
  • 맑음광주 1.3℃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0.1℃
  • 흐림제주 7.8℃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4.7℃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육운정책

서울시, 12월1일부터 녹색교통지역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제한

- 12.1일부터 1년 365일, 06시~21시 녹색교통지역 5등급 차량 운행제한 시행
- 11.7일자로 ‘녹색교통지역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제한’ 공고 시보 게시
- 서울시, 녹색교통지역 운행제한 및 저공해 조치에 대한 시민 여러분의 동참 요청

URL복사

도심 교통정체 및 미세먼지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녹색교통지역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제한의 모든 준비가 마무리되었다.

 

서울시는 행정예고, 규제심사 등 모든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117일자로 녹색교통지역 자동차 운행제한을 최종 공고하고, 121일부터 본격적으로 단속을 시행한다.

운행제한 지역 : 녹색교통지역(한양도성 내부)

운행제한 대상 : 녹색교통지역에 진입하는 배출가스 5등급 차량(전국)

단속 제외대상 : 저공해 조치차량과 장애인, 긴급차량 등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시행령9조제2호부터 제9호에 해당하는 차량

단속 유예대상 : 지난 10월까지 각 지자체에 저공해 조치를 신청한 차량은 ’20.6월까지 단속을 유예하고, 저감장치 미개발 및 저감장치 장착 불가 차량은 ’20.12월까지 단속을 유예

운행제한 기간 : 평일뿐만 아니라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에도 상시 적용

운행제한 시간 : 06~21

운행제한 위반 과태료 : 지속가능 교통물류발전법 시행령48조에 따라 1125만원 부과

 

녹색교통지역 전체를 빈틈없이 관리할 수 있도록 구축한 자동차통행관리시스템은 지난 7월 이후 지속적인 안정화 과정을 거쳐 실시간 데이터 수집부터 위반차량 모바일 고지까지 운행제한 단속 일련의 과정이 원활하게 운영되고 있다.

 

이와 함께 서울시는 저공해 사업 추경예산 확보 및 저공해 조치 지원대상 확대 등 5등급 차량의 저공해 조치 실적을 높이기 위해서 노력하였으며, 안내문 우편발송, 언론매체 홍보 및 대중교통 외부 광고 등 운행제한 홍보를 적극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지방차량에 대해서도 녹색교통지역 운행제한이 빠짐없이 안내되도록 전국 모든 지자체에 녹색교통지역에 진입한 차량 정보를 통보하며, 우선적인 저공해 조치 지원과 함께 적극적인 홍보를 협조 요청하였다.

 

지난 7월부터 녹색교통지역 자동차 운행제한을 시범 운영한 결과, 단속대상인 저공해 조치를 완료하지 않은 5등급 차량은 일평균 약 2,500여대로 분석되었다.

 

서울시는 12월 이전까지 남은 1개월 동안 녹색교통지역 자동차 운행제한홍보 및 저공해 조치 지원에 총력을 가하고, 위반차량 단속부터 과태료 부과·징수까지 한치의 오류도 발생하지 않도록 자동차통행관리시스템 운영에 만전을 기할 것이다.

 

황보연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로 녹색교통지역 운행제한 시행의 모든 준비가 잘 마무리되었다, “서울시는 시민 여러분의 노력이 헛되지 않도록 보행·자전거·친환경 교통수단 등 녹색교통 중심 정책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사람과 도시가 함께 호흡하고 공존하는 서울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서울 35개 전통시장 먹거리‧특산품‘2019 서울전통시장박람회’ □ 광장시장 빈대떡, 뚝도시장 건어물, 서울약령시장 한방제품, 강동명일시장 천연염색 모자와 스카프까지… 서울지역 전통시장의 대표 먹거리와 특산품이 한자리에 모인다. □ 서울시는 11월 8일(금)~9일(토) 양일간 서울광장에서「2019 서울전통시장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는 서울시내 20개 자치구 35개 전통시장이 참여하며, 주간시장(10시~18시)과 야시장(17시~22시)으로 나눠 특색 있는 분위기를 체험할 수 있다. □ 전통시장은 예부터 단순히 물건을 사고파는 공간을 넘어 각 지역의 독특한 생활문화를 보여주는 공간이었다. 하지만 대형마트의 골목상권 진출과 시민들의 생활방식 변화로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의 발길이 눈에 띄게 줄어든 것이 현실이다. □ 이번에 개최하는 ‘전통시장박람회’는 각 시장별로 다채로운 볼거리와 먹거리를 제공해 상품홍보는 물론, 전통시장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을 개선하는 것이 목적이다. □ 특히 이번 행사는 서울상인연합회 주최가 되어 각 자치구별 대표 전통시장을 선정하고 판매물품에 대한 원산지, 가격 등에 대한 꼼꼼한 사전심사를 거쳐 시민들에게 선보이는 것이 특징. 또한 프로그램도 상인들이 직접 구성해 상인-시민의 화

갤러리


물류역사